사전체험 카카오톡 채널 사용해보다! 브런치, 티스토리, 스토리볼, 카카오TV 통합 모바일 유통서비스 카톡채널 - mtmt




이번주 갑자기 카톡 메뉴에 채널이 생겼다.

사전 체험단 모집해서 신청을하니..

채널 메뉴가 짜잔하고 언제부턴가 열렸다.


바로 느낌을 말하자면, 채팅 창 옆에 포탈 하나를 넣었다는 느낌이다.

아마도 대화중 # 검색 서비스를 7월 초부터 카카오톡이 시작한다고하여

그 전에 미리 내놓은 서비스로 생각된다.


상당히 네이버에 영향을 줄 듯하다.

그냥 채널 메뉴 눌러 검색하고 콘텐츠를 보면 구지 네이버는

찾기 힘든거나 전문적으로 찾아볼때나 쓰거나

아니면 구글이 더 나을지도 모른다.




사전 베타 서비스인 브런치도 채널 첫화면에

배치되있었다.

브런치는 작가 등용 블로그라 보면된다.

네이버의 포스트와 같은 꼭지!



내 친구들이 좋아하는 글을 추천해서 보여준다.

ㅎㄷㄷ

친구들의 관심사를 내가 볼수 있다는 것




요즘 오픈한 카카오TV도 볼수있고

친구들과 영상도 같이 볼수 있어 참 편하다.


어떻게 카카오톡 채널이 발전해 나갈지 모르겠지만

카톡에 머무는 시간이 예전에는 대화하고, 선물보내고, 약간의 쇼핑정도였지만

이제는 콘텐츠도 풍부히 볼수 있어서

더 머무는 시간이 많아 질 것 같다.


나는 카톡을 많이 사용하진 않지만

네이버와 카카오톡의 대결이 참 잼있어진다.


다음카카오는 캘린더 서비스, 클라우드, 뮤직 등 서비스를 포기하고

카카오택시, 카카오TV, 카카오톡채널..


모바일에 더 집중하는 전략으로 더 드라이브를 걸 것 같다.




신고
섬네일 사랑을 모르는... Piano album
늦은 밤 혼자 들어보세요. 아름다움과 함께 잠들며...
mint~ 프로필
All men dream: but not equally.
반응형 스킨 구입하기 Just two colors
목 록 보 기
   사랑을 모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