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E Pluribus Unum The earth from afar shines like a star.

오늘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에서 2012년 지구 종말에 대한 내용을 다루었습니다. 우연인지도 모르고, 너무 연관을 지어 생각을 하는 것은 아닐지 모르겠지만 이런 생각이 듭니다.

얼마 전에 아기외계인 사체 발견 뉴스가 있었습니다. 그런데 아기 외계인 사체를 2년 동안 보관하던 논란의 당사자인 멕시코 농부 마라오 로페스가 사망했다는 기사를 봤습니다. 외계인 사체에서 나온 DNA는 판독 불가라고 했습니다.

의문점은 미국의 미확인비행물체(UFO) 전문가 조슈아 워런(32)에 말을 따르면 로페스는 도로변에 주차된 자동차 안에서 불 타 숨졌는데 당시 화염의 온도가 일반 불의 온도보다 높았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합니다.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여기서 신종플루의 진원지가 멕시코입니다. 아이러니 하게도 ufo 출몰지역이 멕시고 그 부근이었죠. 그 후로 멕시코에 신종플루가 발생하고, 전 세계로 퍼져 인류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혹시 신종플루와 ufo가 혹시 관련이 있는 것은 아닌지 추측이 됩니다. 아기 외계인을 죽인 것을 복수 하려고 외계인이 만들어낸 전염병이 아닌지....

더욱이 이 지역은 바로 1500년전 마야의 인류종말 예언인 2012년 12월21일이 마지막 6번째의 해가 지고 인류가 정화된다고 하는 예언이 만들진 곳 입니다. 우연일지 연관이 있는지 정확히 증명 할 수 없지만 좀 섬뜻합니다.

멕시코에서 UFO가 자주 목격되고, 더군다나 신종플루의 시작점이고, 마야의 인류종말 예언의 탄생지이니.. 단지 아무 관련없는 우연의 일치이기를 바랍니다.

- 아기 외계인 뉴스
- 꿀벌이 사라지면 4년 후에 인류 멸망(아인시타인 예언)
- 2012 영화 (2009년 후반 개봉예정)

감독: 롤랜드 에머리히 l 출연: 존 쿠색, 탠디 뉴튼, 아만다 피트, 올리버 플랫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이라면

    스릴러를 좋아하지만 왠지모르게 가능할거같다는 생각이드니 무섭네요
    신종플루가 일종의 ufo로인한 공기변이일 가능성도 적잔아 있을거란 생각이드네요 ^^

    2009.09.06 23:59  edit  reply
  2. re. mint~

    책과 인터넷자료를 찾아본 후 연관지어본것인데 진짜가 아니기를 바라고있습니다.

    지구도 생물체라 언젠가 죽겠죠..그래도 아름답게 끝나도록 기도합니다.

    2009.09.07 13:13 신고  edit
  3. 스텔D

    설마...요 ㄷㄷ

    2009.09.07 14:19  edit  reply
  4. re. mint~

    저도 설마이길 바랍니다 ;;

    2009.09.07 18:17 신고  edit
  5. 개구라 ㅎㅎ

    난 그딴 개소리 믿지 않아요ㅎㅎ

    2009.09.07 19:45  edit  reply
  6. re. 김현우

    나초4되는데벌써죽으면억울하겠네

    2012.02.14 18:16  edit
  7. re. 김현우

    나초4되는데벌써죽으면억울하겠네

    2012.02.14 18:17  edit
  8. 개구라 ㅎㅎ

    미개한 마야쉐키들 지들이 자초한 문명멸족임ㅎㅎ 그리고 나 그 5000년 간격으로 바뀐다? 개소리임 우리 조상들이 옛 선사시대에도 있었어 신석기시대사람들 외계인임?

    2009.09.07 19:47  edit  reply
  9. re. mint~

    너무 화내지 마삼요 ㅎㅎ

    2009.09.08 09:31 신고  edit
  10. 한방블르스

    그날 저녁 초3인 큰 아이는 2012년에 세상이 망한다는 생각에 무서워 잠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종말론은 항상 존제하지만 왜 그리 떠드는지...

    2009.09.08 10:34  edit  reply
  11. re. mint~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는 꿈을 줘야하는데 어른들이 그러지 못한듯해요... 후손들에게 아름다운 지구를 물려주는것이 가장 큰 선물이 아닐듯 생각합니다.

    2009.09.08 12:44 신고  edit
  12. 다크나이트

    믿고 싶지 않군요.. 하지만 .. 2012년이 자꾸 거슬리네여.. 왜그럴까요?..
    왠지 모를 불안감이 2012년에 일어날거 같아요..그러지 않길 바랄뿐이지만 그런생각이 드는게 제작년여름보다 올여름 햇볕이 많이 더 따갑다고 느껴지는건 저혼자만에
    생각 일까요..?

    2009.09.27 20:03  edit  reply
  13. 외계인

    믿지는 않지만 확 쓸렸으면 좋겠내 ㅋㅋ
    다 죽어버려라~

    2009.11.02 22:46  edit  reply
  14. re. mint~

    2010~11년쯤 인구 절반가까이가 죽는 전염병이 돈다던데 그게 아마도 신종플루인듯합니다.

    지켜봐야죠 ㅎㅎ 가끔식 재앙은 필요한듯

    2009.11.03 11:24 신고  edit
  15. 박수빈

    2012년은 진짜공포입니다.저이제4학년인데....그때는6학년이구요...
    진짜...중학교에도 못 가고 죽냐?다행이...2012년에 종말이 아니면 2043년에 지구
    종말할 수도있습니다.

    2010.01.04 10:14  edit  reply
  16. re. mint~

    2043년은 어떤 이유서죠? 처음 듣는소리에요 ^^

    2010.01.05 16:49 신고  edit
  17. re. qhdtjr303

    저도 2043년에 지구 멸망한다는건 알고있는데,
    어떤 이유때문이죠?

    2011.03.24 16:15  edit
  18. re.

    비밀댓글입니다

    2011.03.24 16:17  edit
  19. 비밀댓글입니다

    2010.02.03 20:32  edit  reply
  20. dnals

    저..2012년에 전역인ㄷ...

    2010.02.12 08:45  edit  reply
  21. re. mint~

    설마 맞겠어요? ㅎㄷㄷ

    2010.02.12 13:19 신고  edit
  22. 비밀댓글입니다

    2010.11.11 20:16  edit  reply